FANDOM

2,055,229 Pages

Aubrey

And Aubrey was her name,
A not so very ordinary girl or name
But who's to blame
For a love that wouldn't bloom
For the hearts
That never played in tune,
Like a lovely melody
That everyone can sing
Take away the words that rhyme
It doesn't mean a thing

And Aubrey was her name
We tripped the light
And danced together to the moon,
But where was June.
No it never came around.
If it did
It never made a sound,
Maybe I was absent
Or was listening too fast,
Catching all the words,
But then the meaning going past,
But god I miss the girl,
And I'd go a thousand times
Around the world
Just to be closer the her than to me.

And Aubrey was her name,
I never knew her,
But I loved her just the same,
I loved her name.
Wish that I had found the way
And the reasons
That would make her stay.
I have learned to lead a life apart
From all the rest.
If I can't have the one I want ,
I'll do without the best.
But how I miss the girl
And I'd go a million times
Around the world
Just to say she had been mine
For a day.

Original (English)

그녀의 이름은 오브리였어
평범한 이름도,
평범한 여자도 아니었어
하지만 그녀의 사랑이
피어나지 못한 건
누구라도 부를 수 있는 사랑의 노래를
음정맞춰 연주하지 못한 건
누구의 탓일까?
운율이란 말은 집어 치워
그건 아무 의미가 없어

그녀의 이름은 오브리였어
우린 달을 향해
함께 춤을 추었지
하지만, 6월은 어디로 가버렸을까?
6월은 다가오지 않았어
설사 6월이 왔다고 해도
아무런 소리도 들리지 않았어
어쩌면 내가 그 자리에 없었거나
모든 걸 다 들으려고
너무 귀기울였기 때문일거야
하지만 그 의미도 사라지고
난 그녀가 그리워
나보다 그녀에게
가까이 가기 위해서라면
세상을 천 번이라도 돌 수 있어

그녀의 이름은 오브리였어
난 그녀를 알지 못했어
하지만 난 그녀의 이름을
사랑했던 것만큼이나
그녀를 사랑했었어
그녀를 머물게 할 방법이나
이유를 찾을 수 있었다면 좋았을텐데...
난 남겨진 모든 것과 떨어져
삶을 영위하는 것을 배웠어
내가 원하는 것을 얻지 못하면
없는 채로 살아야겠지
하지만 내가 얼마나
오브리를 그리워하는지...
그녀가 단 하루만이라도
나의 사랑이 될 수 있다면
백만 번이라도 세상을 돌겠어